주반 

향신료를 기반으로 한 김태윤 셰프의 유일무이한 창작요리

2018 미쉐린 가이드 서울

"영광굴비와 감자로 만든 부드러운 무스 요리 ‘영광-니스’. 된장과 유자 폰즈, 성게알을 갈아 완도산 광어와 무쳐 내는 ‘신사유람단’. 음식의 재료부터 톡톡 튀는 이름까지 어느 것 하나 평범하지 않은 주반은 한국인에게 친근한 맛과 전 세계 다양한 음식 문화의 이국적인 요소를 잘 접목시킨, 유일무이하면서도 금세 친숙해질 수 요리들을 선보이는 곳이다. 아늑하면서도 한옥의 멋이 잘 살아있는 내부와,아담하고 예쁜 안뜰을 바라보며 전통 가옥의 운치를 한껏 느낄 수 있는 툇마루에 앉아 마시는 술 한잔은 어떨까?"